집밥 백선생! 맛있는 김치전!


입은 심심한데 냉장고는 텅 비어있고, 이럴때 우리가 쉽게 만들어 먹을수 있는건 역시 김치전이죠!^^ 한국사람이라면 대부분 냉장고에 김치는 꼭! 있잖아요. 그래서 오늘은 백종원 레시피대로 김치전을 만들어봤어요. 백종원표 김치전은 재료도 간단하면서 맛도 좋아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것 같아요. 백종원씨는 김치전을 만들때 오징어, 캔 참치를 추가로 넣으면 더 맛있다고 해서 저는 캔 참치를 넣어보기로 했어요. 김치볶음에 캔 참치를 넣으면 더 맛있는데 저는 왜 김치전에는 넣어 볼 생각을 안했는지 모르겠어요. 역시 요리는 이것저것 넣어보고 도전해봐야 되나봐요.

그럼 이제 간단하고 맛있는 백종원표 김치전 만들어볼까요?

* 재료 : 김치 1/4포기, 부침가루 (김치 양의 1/2), 물 1/2컵, 설탕 1/2스푼, 고춧가루 2스푼, 캔 참치 (150g) 1/2, 식용유

재료도 엄청 간단하죠?^^ 위에 재료들을 차례대로 넣어서 반죽이 잘 섞이도록 잘 섞어주세요. 특히 캔 참치는 뭉쳐있는 부분이 없도록 잘 섞어주세요. 설탕을 1/2스푼을 넣는 이유는 신김치의 신맛을 잡아주기 위해서예요. 신김치가 아니면 안넣으셔도 되요. 김치전은 붉은색이 강해야 더 맛있어 보이잖아요? 그래서 고춧가루를 넣어줍니다. 그리고 김치에 간이 베어있기때문에 김치전을 부칠때는 소금 간을 따로 해주지 않아도 간이 딱! 맞아요.

반죽이 적당히 질게 되었으면 반죽이 잘 된거예요. 다른 부침개는 조금 되게 반죽해주는 것과 달리 김치전은 적당히 질게 반죽해주는것이 좋아요.

 

후라이팬을 달군 후 식용유를 넣고 반죽을 넣어주세요. 후라이팬을 돌려 부침개에 기름이 골고루 베이도록 해주세요.

저는 부침개 중간 부분에 홍고추도 올려 줬더니 더 맛있어 보이네요. 이제 노릇노릇 잘 부쳐진듯 보이죠? 이제 식힌 후 접시에 담아내기만 하면 완성입니다.

짜잔~! 완전 간단하죠? 노릇노릇 바삭한 맛있는 김치전 완성입니다. 고춧가루를 추가로 넣어줬더니 색깔이 더 붉어져 식욕을 부르네요. 부침가루도 김치 양의 반만 넣어주니 밀가루도 많이 섭취하지않아 부담스럽지도 않고 간도 딱! 맞아요. 김치전은 반죽을 되게 하면 김치전이 안 익은것 같기도하고 퍽퍽한 맛인데 적당히 질게 반죽을 해주니 촉촉하고 훨씬 맛있네요. 역시 백선생은 재료도 간단하고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레시피라서 더 좋은듯해요. 2월 14일부터 시즌 3 시작한다고 하는데 어떤 요리레시피를 알려주실지 벌써부터 기대가 되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