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룽지를 만들다가 냄비를 심하게 태워 먹었습니다. 그래서 탄 냄비를 깨끗이 닦을 수 있다고 알려져 있는 두 가지 방법을 이용해서 닦아 보려고 하는 데 효과가 있었으면 좋겠네요.^^


▶ 첫 번째 방법 - 물에 베이킹소다구연산을 넣고, 10분 끓여줬습니다.


 

보글보글 거품이 생기면서 타서 늘어 붙었던 찌꺼기들이 거품 위로 동동 떴습니다.

 

물 색깔도 점점 시커먼 해 지고, 냄비 안은 찌꺼기 들로 난리가 났네요. 물 색깔만 봐도 탔던 냄비가 깨끗해지고 있다는 느낌이 드네요.

 

냄비를 닦기 전에 지저분한 인덕션에도 베이킹소다와 구연산을 넣고 끓인 물을 부어줬습니다.

 

그다음 행주로 쓱쓱 닦아줬어요. 그냥 행주로만 닦아줬을 뿐인데 깨끗해지는 걸 느낄 수 있었습니다.^^


냄비를 바로 닦으면 손이 데일 수 있기 때문에 30분 정도 그대로 담가뒀다가 탄 냄비를 수세미로 쓱쓱~ 문질러줬습니다. 음.... 처음보다는 지워지긴 했지만 드라마틱한 효과는 없네요. ㅠ.ㅠ



▶ 두 번째 방법 - 물에 식초베이킹소다를 넣고, 10분 끓여줬습니다. 식초 양이 적으면 효과가 별로 없다고 해서 베이킹소다 1: 식초 2 비율로 넣어줬습니다.



10분 끓였더니 물이 엄청 시커먼 해 졌습니다. 물이 팔팔 끓으면서 인덕션이 다시 지저분해졌네요..;;; 이런... 다시 행주로 닦아줘야겠네요.


30분이 지나고 수세미로 냄비를 문질러줬습니다.


와우! 비록  쇠 수세미로 문질러서 긁힌 자국이 많긴 하지만 그래도 이 정도로 닦인 게 감격스럽네요.^^ 처음에는 스펀지 수세미로 문질러줬는데 잘 닦이지 않아 쇠 수세미로 문질러줬습니다. 물론 '첫 번째 방법 - 베이킹소다와 구연산'도 효과가 있었지만 그래도 저는 '두 번째 방법 - 베이킹소다와 식초'를 넣은 방법이 더 효과가 있었던 거 같아요.^^ 똑같이 쇠 수세미로 문질러 줬는데도 두 번째 방법으로 했을 때 훨씬 수월하게 닦이더라고요. 두 번째 방법도 식초 양이 적으면 잘 안 닦인다고 하니 혹시 여러분도 냄비를 태우셨다면 식초 양을 넉넉하게 넣어주세요! 식초 냄새가 많이 나긴 하지만 그래도 효과는 좋더라고요.^^


  1. 분도 2017.07.24 14:01 신고

    좋은 방법이군요. 감사합니다.

설치했던 행거를 이동시키려고 보니 행거를 설치했던 자리에 얼룩이 생겼습니다. 그냥 지나치기에는 너무 눈에 띄고, 그렇다고 저 얼룩 때문에 도배를 새로 하기에는 돈이 아까워서 저 얼룩을 지울 방법이 없을까 생각해봤습니다. 그러다 문득 전에 식빵에 치약을 묻혀 지우거나 베이킹소다를 이용하면 지워진다는 얘기를 들은 적이 있어서 한번 해보기로 했습니다.



● 준비물 : 베이킹소다, 물, 위생장갑, 칫솔, 물티슈, 과탄산소다, 신문지, 분무기, 병뚜껑


손에 위생장갑을 끼고, 베이킹소다에 물을 소량 넣으면서 베이킹소다 반죽을 만들어줬습니다. 반죽이 되게 되면 벽지에 잘 안 붙기 때문에 차라리 조금 질게 만드는 게 나아요.


먼저 바닥이 지저분해질까 봐 바닥에 신문지를 깔고, 벽지 얼룩에 베이킹소다 반죽을 조금 붙여 봤습니다. 반죽이 조금 되서 그런지 벽지에 붙이는 데 어려움이 있네요. 


그래서 베이킹소다 반죽에 물을 조금 더 섞어 준 다음에 얼룩에 베이킹소다 반죽을 붙이고, 다른 집안일을 하느라 3시간 정도 그대로 방치해뒀어요.^^


3시간이 지나고 보니 붙여뒀던 베이킹소다 반죽이 굳었네요.


붙여둔 베이킹소다 반죽에 분무기로 물을 분사하고, 붙여둔 반죽 한쪽을 떼어보니 얼룩이 처음보다는 확실히 많이 지워졌네요. 반죽이 많이 붙어 있는 상태에서 칫솔로 문질러주니 반죽이 막 떨어지네요.



그래서 병뚜껑을 이용해서 붙여둔 베이킹 반죽을 긁어내줬습니다.


그다음 병뚜껑에 있는 베이킹소다에 물을 조금 넣고, 칫솔에 묻혀서 얼룩을 살살 문질러 줬습니다. 오! 처음보다 확연히 얼룩이 옅어지긴 했습니다.


하지만 계속 문질러도 더 지워지지는 않길래 베이킹소다 반죽에 표백제인 과탄산소다를 조금 섞어줬습니다.


그다음 칫솔에 묻혀 벽지를 열심히 문질러줬더니 얼룩이 거의 다 지워졌습니다.


이제 묻어있는 세제들을 물티슈로 깨끗이 닦아내줬습니다.


오! 아까 그 얼룩있던 자리가 깨끗해졌습니다.^^ 색깔 있는 벽지였으면 오히려 더 지저분해졌을 수도 있는데 다행히 하얀 벽지라서 칫솔로 문지르면서 벽지 겉 부분이 살짝 벗겨졌는데도 티가 나지 않아서 좋더라고요. 또, 다른 색깔의 벽지였으면 과탄산소다를 사용하지 못 했을 텐데 하얀 벽지라 색깔이 변색될 걱정을 안 해도 돼서 다행이었어요. 다행히 생긴지 얼마 되지 않은 얼룩이라 그런지 만족스럽게 지워졌는데 조금 더 오래된 얼룩에 해보니 생각처럼 깨끗이 지워지지는 않더라고요.ㅠ.ㅠ 확실히 오래 생긴 얼룩을 지우는 건 무리가 있나봅니다. 그래도 생긴지 얼마 안 된 얼룩이라도 깨끗이 지워져서 뿌듯하고 좋았어요.^^


  1. 작은흐름 2017.07.17 14:49 신고

    오오 제가 보기엔 아주 깨끗해졌는데요? 물기만 마르면 감쪽 같지 않을까요?ㅎ

  2. H_A_N_S 2017.07.18 00:47 신고

    오~잘 안 지워질 얼룩같았는데 지워지네요. 신통방통~~~ㅎㅎ

안녕하세요. 허당퐁당입니다.^^ 이번 주말에는 미루고 미루던 통돌이 세탁기를 청소하려고 마음먹었습니다. 주기적으로 세탁기 통을 세척해주는 것이 좋다고 하는데 그게 생각처럼 쉽지 않더라고요. 가끔 무세제 통 세척으로 돌려주고는 있는데 크게 효과는 없는 것 같습니다. 옷에 먼지도 잘 묻어 나오고 쾌쾌한 냄새도 나는 것 같고 말이죠.;; 통안을 손으로 만져보니 뭔가 꺼끌꺼끌하는 느낌이 들기도 하더라고요.

 

 

먼저 외관상으로는 깨끗해 보였지만 거름망을 분리해보니.. 할 말을 잃게 만드네요.

 

 

거름망은 세척한다기보다는 그 안에 있는 이물질을 빼내주기만해서 그런지 너무너무 지저분한 상태더라고요. 제 주변에도 세탁기 통 세척은 한 번도 안 해본 분들이 꽤나 많던데 아마 세탁기 외관 모습만 보다 보니 심각성을 잘 못 느끼게 되는 것 같습니다. 

 

 

무세제 통 세척을 하면 거름망도 같이 청소될 거라고 생각했던 제가 너무 바보였던 것 같습니다. 얼른 서둘러서 세탁기 통 세척을 해줘야겠습니다.

 

 

먼저 세탁기통 안에 온수로 물을 담아주시고, 그다음 다들 잘 알고 계시는 천연세제 3총사! 베이킹소다 1 : 구연산 1 : 과탄산소다 1을 2스푼씩 넣어주고 세탁으로 15분 돌려줬습니다. (냉수로 할 경우 세제가 잘 녹지 않고, 과탄산소다는 온수로 할 경우 더 효과가 좋습니다.)

 

 

그다음 한 시간가량 그대로 두었다가 열어보니 이물질이 둥둥 떠다니는 게 보이네요.

 

 

유난히 더러운 부분에는 유난히 기포가 많이 붙어서 이물질을 떼내주고 있습니다.

 

 

수세미로 세탁기 외관 부분들이랑 다 닦아주시고, 거름망이랑 세제 넣는 칸도 분리해서 따로 베이킹소다, 구연산, 과탄산소다를 녹여서 담가주세요. 처음에는 그냥 물에 담가서 칫솔로 열심히 밀어줬는데도 이물질이 딱! 달라붙어서 전혀 안 떨어지길래 천연세제에 30분 정도 담가뒀더니 이물질이 수월하게 떨어졌습니다.

 

 

 

 

세제 넣는 칸도 제자리에 껴주시고,

 

 

거름망도 제자리에 껴주시고, 세탁으로 놓고 10분 더 돌려주신 다음 물을 빼주세요.

 

 

그러면 아까 둥둥 떠다니던 이물질이 바닥에 그대로 남아있는 게 보이실 거예요. 이물질 때문에 세탁기를 2~3번 돌리셔도 어차피 이물질은 바닥에 남습니다. 그래서 저는 1번 세탁기를 돌린 다음 남은 이물질은 화장지와 물티슈로 깨끗이 닦아내줬습니다.

 

 

아까 이물질을 본 다음 너무 찝찝해서 물을 한번 더 받아준 다음 소독하기 위해 식초를 한 컵 정도 넣고 돌려줬습니다. 그다음 한번 더 물을 담아 헹궈주는 작업을 해줬습니다.

 

 

이물질을 다 닦아낸 다음 식초로 한번 더 돌려줬더니 세탁기통이 빤짝빤짝해졌습니다.^^ 만져보니 뽀드득뽀드득 소리가 나서 제 기분도 덩달아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 세탁기 청소는 생각처럼 힘들지 않은데도 왜 무관심해지는지 모르겠네요.;; 앞으로는 주기적으로 한 달에 한두 번 정도는 청소해주도록 해야겠습니다. 여러분들도 외관상으로 봤을 때 세탁기가 깨끗하다고 안심하지 마시고, 세제 넣는 칸과 거름망 쪽도 잘 살펴보세요. 그리고 통 세척은 이물질이 눈에 안 보이더라도 의외로 많은 이물질이 숨어있다고 하니 꼭! 세제를 이용해서 청소해주세요.

식기 건조대 청소는 천연세제만 있으면 끝!!


식기 건조대에 설거지 한 그릇을 놓다가 깜짝 놀랐어요. 어느새 물 때로 인해 지저분해져 있는 식기 건조대! 세상에나! 너무 더러워서 곧바로 청소에 돌입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식기 건조대에 있던 그릇은 한쪽으로 치워두고, 청소에 필요한 세제와 도구를 준비해야하는데 아주 간단합니다. 베이킹소다, 구연산, 칫솔, 쇠 수세미 이렇게 4가지만 있으면 끝이예요.

 

베이킹소다와 구연산을 사용하는 이유를 간단히 알려드릴께요.

* 베이킹소다 : 가스레인지, 싱크대 등의 찌든때를 부드러운 연마작용으로 깨끗해진다.

* 구연산 : 물에 풀어 닦으면 물때가 깨끗히 제거된다.

식기 건조대는 윗 부분보다 밑 부분이 더 더럽네요. 그래도 일주일 전에 수세미로 닦아줬는데 금새 이렇게 더러워지는거보니 청소를 한번 하더라도 할때 제대로 해야된다는걸 새삼 느꼈네요. 자! 그러면 이번에는 제대로 청소를 시작해볼까요?

먼저 싱크대 개수대에 있던 수세미 거치대도 같이 청소해줄꺼예요. 으악! 식기 건조대보다 더 더럽네요. 아고.. 창피해서 어쩔줄을 모르겠습니다. 주방은 특히 더 깨끗히 해야지 하는데도 요즘 신경을 못 썼다고 금새 이렇게 티가 나네요. 오빠가 보기전에 얼른 청소 해야겠다는 생각에 마음이 급해집니다.

씽크대 개수대를 막아주고 식기 건조대 밑 부분이 잠길 정도로 뜨거운 물을 부워주세요. 그 다음 베이킹소다를 뿌려주세요.

그 다음 구연산도 뿌려주세요.

구연산을 뿌리자마자 탄산음료가 톡톡소리나면서 기포가 막 일어나요. 저는 이게 신기하면서도 재미있더라구요. ^^

궁금해 하시는 분들도 있을것 같아서 동영상 첨부해드릴께요. 신기하지 않나요?^^

물에 담가둔지 10분쯤 지났을때 식기건조대와 수세미 거치대에 붙어 있던 때들이 떨어져 나와 물 위로 둥둥 떠다니기 시작했어요.

그래서 더 빠른 효과를 내기위해 끓인 물을 한번 더 부어줬어요. 찬 물보다 뜨거운 물로 했을때 더 효과가 있어요.

그리고 20분 더 방치해뒀다가 쇠 수세미로 슬슬 닦아줍니다. 우와! 녹슨 부분도 쉽게 지워지네요. 하지만 쇠 수세미로는 미세한 부분은 잘 닦이지는 않아요. 이럴때는 칫솔을 사용해주시면 되요. 칫솔로 구석구석 슬슬 문질러주세요. 굳이 힘줘서 하지않아도 잘 지워진답니다.

쇠 수세미와 칫솔을 이용해 구석까지 다 문질러줬으면 이제 깨끗한 물로 헹궈주세요. 벌써부터 깨끗해진게 눈에 보이시나요?^^

자 그럼 베이킹소다와 구연산의 효과를 한번 볼까요? 세상에! 아까 그 더러운 수세미 거치대 맞나요? 완전 깨끗해졌네요.

식기 건조대도 한번 살펴볼까요? 우와! 이 두가지 세제만으로도 이렇게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다니! 신기하지 않으세요? 물기를 그대로 두지 마시고 마른 행주로 한번 닦아주시고 제자리에 놔주시면 식기 건조대 청소 끝!!이예요. 그냥 슬슬 닦아줘도 베이킹소다와 구연산만 있으면 윤기가 돌면서 아주 깨끗히 청소됩니다. 여러분들도 천연세제 이용하셔서 식기 건조대 청소해보세요.^^

  1. 예쁜 나이 2017.02.22 01:08 신고

    저도 청소할때 베이킹소다는 썻었는데 구연산하고 같이써야 저렇게 효과가 좋은걸 몰랐네요! ㅎㅎ 좋은정보 감사해요~ 앞으론 구연산도 사다놔야겠어요~ㅎㅎ

    • 허당퐁당 2017.02.22 11:28 신고

      네~^^두가지 같이쓰니 보글보글 기포가 생기면서 이물질이 알아서 떨어지더라구요~^^꼭! 같이 써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