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정보라는 프로그램에서 달걀 빨리 삶는 법에 관해 나오는 걸 봤습니다. 방송 내용을 보니 전에 제가 고구마 빨리 삶는 방법에 대해서 글을 올린 적이 있는데 같은 원리라고 하네요.^^ 마침 떡볶이에 넣은 달걀을 삶아야 하니 직접 한번 실험해보기로 했습니다.

 

집에 있는 냄비들 중 가장 작은 냄비 2개를 꺼내보니 크기 차이가 좀 나네요. 크기가 달라 조금 아쉽긴 하지만 그래도 아쉬운 대로 한번 해보겠습니다. 왼쪽 냄비에는 물과 다시마를 넣고, 오른쪽 냄비에는 그냥 물만 넣고 동시에 불을 켰습니다.

 

 

 

4분 정도 지나고 나서의 모습인데요. 보시다시피 다시마를 넣은 냄비가 물의 양도 더 많지만 물이 펄펄 끓는 반면 그냥 물만 넣은 냄비는 이제야 물이 막 끓어오르기 시작하려고 하네요. 확실히 다시마를 넣은 물이 더 빨리 끓어오르는 걸 볼 수 있었습니다.

 

생생정보에서는 6분 지나고 달걀을 꺼내서 확인해봤는데 저는 떡볶이에 넣어야 해서 10분 후에 불을 껐네요. 양쪽 다 달걀이 다 삶아진 건 아닐지 살짝 불안하네요. 대신 뚜껑은 닫지 않은 상태에서 삶았으니 다 익지는 않았으리라 기대해봅니다.^^

 

양쪽 모두 그릇에 찬물을 넣고, 달걀을 넣어놨습니다.

 

양쪽 다 달걀 껍질을 까서 접시에 올려놨는데요. 다시마를 넣고 삶은 달걀은 껍질이 쉽게 벗겨지면서 모양도 변형되지 않았습니다. 그에 반해 그냥 물만 넣고 삶은 달걀은 껍질이 잘 안까지는 바람에 흰자 쪽이 조금 잘려 나갔습니다.

 

 

 

양쪽 달걀 모두 반씩 갈라봤습니다. 역시나 10분을 삶아서인지 다시마를 넣고 삶은 왼쪽 달걀은 완전히 다 익었고, 그냥 물만 넣고 삶은 달걀은 노른자 쪽이 살짝 덜 익었네요.

 

다시마를 넣고 삶은 달걀은 가까이에서 보니 노른자까지 완전 다 익었네요.

 

그에 반해 그냥 물만 넣고 삶은 달걀은 노른자가 아직 덜 익었네요.

 

이렇게 같은 접시에 놓고 보니 다시마를 넣고 삶은 달걀이 더 잘 익은 게 확연히 눈에 보이긴 하네요. 다시마를 넣은 쪽이 물의 양도 많고, 냄비도 큰데 더 빨리 삶아지는 걸 보니 똑같은 조건으로 삶으면 더 빨리 삶아질 것 같네요.

그럼 다시마를 넣었을 뿐인데 끓는 시간이 왜 차이가 나는 걸까요? 그건 다시마 속 염분 때문에 끓는 점이 다소 올라가게 되면서 높은 온도로 조리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또, 다시마를 물에 넣으면 달걀이 빨리 삶아질 뿐만 아니라 감칠맛도 더 해진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두 가지를 비교하면서 실험을 해보니 신기하면서도 너무 재밌었네요.^^

  1. 작은흐름 2017.06.27 14:28 신고

    오 다시마를 넣으면 더 세게 빨리 익힐 수 있는거군요! 신기하네요!

밥도둑이 따로 없는 제육볶음!


 

안녕하세요. 허당퐁당이예요. 주말마다 늘 하는 고민! 오늘은 뭐먹지? 그래서 오늘 저는 냉동실에 있는 돼지고기로 제육볶음을 해먹기로 했어요. 제육볶음은 만들기 쉬우면서도 누구나 좋아하는 메뉴인지라 제가 평소에도 자주 해먹는 요리 중 하나인데요.

오늘은 특별히 저의 레시피에 TV프로그램 "생생정보통 제육볶음 황금레시피 " 편을 참고해서 만들어 봤어요. 어떤 맛일지 저도 살짝 궁금하네요.

* 고기밑간재료 : 진간장 3스푼, 후추 조금, 다진마늘 1/2스푼, 양파1/4

* 양념장재료 : 고춧가루 5스푼, 진간장 4스푼, 물엿 4스푼, 미림 2스푼, 다진마늘 1스푼, 다진 양파 2스푼, 후추 조금

* 그 외 재료 : 돼지고기 700g, 양파, 당근, 대파, 청고추, 홍고추 

제일 먼저 돼지고기에 밑간을 할거예요. 진간장 3스푼, 후추 조금, 다진마늘 1/2스푼, 양파 1/4를 넣고 잘 버무린 후 30분정도 재워두세요. 고기에 미리 양념을 해두면 고기에도 간이 베어 훨씬 맛있는 제육볶음이 된다고 하더라구요.

 

돼지고기에 밑간이 베일동안 양념장을 만들어 주세요. 고춧가루 4스푼, 고추장 1스푼, 진간장 4스푼, 물엿 4스푼, 미림 2스푼, 다진마늘 1스푼, 다진양파 2스푼, 후추 조금넣고 잘 섞어주세요. 고추장을 1스푼만 넣는 이유는 고추장을 많이 넣으면 텁텁한 맛이 강하기때문에 고춧가루를 많이 넣고 고추장을 소량만 넣는답니다.

재워두었던 고기를 달궈진 팬에 넣고 조금 익혀주신 후 만들어둔 양념장을 넣어주세요. 고기와 양념장이 잘 어우러지게 골고루 섞어주시고 고기가 익을동안에 조금있다가 넣을 당근, 대파, 홍고추, 청고추를 준비해주세요.

고기가 거의 다 익었었다싶으면 준비해두었던 당근을 넣어주시고 잘 섞어주세요. 이제 거의 완성이 되어가네요.^^벌써부터 군침이 도네요.

자! 당근이 어느정도 익었으면 대파, 홍고추, 청고추를 넣어주시고 마지막으로 한번 더 골고루 섞어주세요. 

짜잔~!! 드디어 밥도둑이 따로 없는 맛있는 제육볶음이 완성되었습니다. 고기에 밑간 재워두는 시간까지하면 총 45분정도 소요된거 같아요. 평소 저는 고기에 밑간을 따로 하지 않는데 생생정보통 황금레시피처럼 고기에 밑간을 해서 재워두니깐 고기에 간이 잘 베어 맛이 더 풍부하게 느껴지더라구요. 고기를 조금 더 잘게하면 제육덮밥으로 먹어도 완전 꿀맛일꺼 같아요. 앞으로 이 레시피대로 제육볶음 만들면 누구든 맛있다고 할거같아요. 저희 오빠도 오늘 저에게 엄지 척! 해줬답니다. 역시 이 맛에 요리하는거 아닌가 싶네요. 누군가에게 요리를 해줬을때 맛있다고 먹어주면 그것만큼 행복한게 없는듯해요. 여러분들도 내일 뭐 먹을지 고민이시라면 칼칼하고 달달한 제육볶음 만들어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