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여행 갔을 때 자꾸 길을 잘못 들어 뺑뺑 돌다 보니 백세촌 앞을 계속 지나게 되더라고요.^^ 친구들이랑 저는 계속 "어? 또 백세촌 지난다."라는 말만 여러 번 했습니다. 그래서 어차피 점심시간도 지났고, 백세촌에서 점심을 먹기로 하고 급 가게 되었습니다.

 

점심시간이 한참 지난 시간이었는데도 사람들이 그래도 꽤 있더라고요. 저랑 친구 한 명은 왕 순대국밥을 주문하고, 다른 친구는 섞어국밥을 주문했습니다. 왕 순대국밥은 8천원, 섞어국밥은 7천원이었어요.

 

 

 

반찬은 고추, 배추김치, 깍두기, 부추 무침이 나왔습니다. 고추는 1인에 1개씩 주시는데 저랑 친구는 나오자마자 고추를 쌈장에 찍어 먹어서 사진에는 고추 1개만 찍혔네요.^^;;

 

왼쪽이 섞어국밥, 오른쪽이 왕순대 국밥! 김이 모락모락나서 사진이 뿌옇네요.

 

 

 

이날 비가 오는 바람에 바람도 많이 불고, 날씨도 너무 쌀쌀했는데 뜨끈한 국물이 들어가니 너무 좋더라고요.

 

왕순대를 하나 건져서 제 입속으로! 저는 원래 피 순대를 잘먹어서 제 입맛에 딱! 저와 달리 당면 순대 밖에 못 먹는 친구도 잘 먹는거보니 맛있긴 한가봅니다.^^ 식당 내부도 넓어서 점심먹는 동안 편하게 먹었어요. 추가 반찬은 셀프로 가져다 먹을 수 있어서 눈치 보지 않고, 먹을 수 있어서 좋았던 것 같습니다. 배가 고프지도 않았는데 한그릇 뚝딱! 해치웠습니다. 왜 부산가면 밀면과 국밥은 꼭! 먹어보라고 했는지 알 것도 같습니다. 여러분들도 부산여행가시면 한번 드셔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얼마 전 친구들과 부산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친구가 광안리 '개미집'이 맛 집으로 유명하다며 저녁은 무조건 광안리 '개미집'에서 먹자고 해서 광안리로 향하던 중에 운전하던 친구가 길을 잘못 드는 바람에 저희는 그만 광안대교를 넘고야 말았습니다.^^;;

 

 

그래서 아쉬운대로 숙소 근처에 있던 해운대 '개미집'에서 먹기로 하고, 식당에 들어서니 번호표를 뽑고 기다리는 사람들이 많더라고요. 친구가 '개미집'에서 꼭! 먹고 싶다고 해서 저희도 번호표를 뽑고 30분가량 기다렸습니다.(사람이 왜 이렇게 많나 했더니 얼마전에는 백종원의 3대천왕에도 방영될 정도로 유명한 맛집이더라고요.) 저희는 기본 메뉴인 낙곱새 3인분을 주문했는데 낙곱새는 낙지+곱창+새우가 들어있는 메뉴인데 1인분에 10,000원 (밥 포함)이더라고요.

 

드디어 저희가 주문한 낙곱새 3인분이 나왔습니다.

 

반찬은 멸치볶음, 김자반, 배추김치, 양배추 샐러드, 부추 무침, 동치미는 1인에 하나씩 나왔습니다. 부산이라 그런지 저희가 지금까지 맛보던 멸치볶음이랑은 맛이 달랐어요.

 

조금 익히다가 양념과 골고루 섞어줬습니다.

 

 

 

드디어 재료가 다 익었습니다. 군침 도는 비주얼이죠?^^ 외관상으로 봤을 때는 그냥 낙지볶음이랑 비슷해 보이네요.

 

각자의 밥에 낙곱새 볶음과 김가루를 넣고, 쓱싹쓱싹 비벼서 먹었습니다. 저는 맛있었는데 친구들은 기대가 컸는데 그냥 어디서나 맛볼 수 있는 맛이라며 실망하더라고요. 친구들은 매운 음식을 잘 못 먹어서 낙곱새 볶음을 조금씩 넣고, 매운 음식을 잘 먹는 저는 낙곱새 볶음을 듬뿍 넣어서 비벼서 그런지 완전 맛있게 먹었어요. 일반 식당의 낚지 볶음이랑 맛은 비슷하지만 곱창을 넣어서 그런지 조금 새롭게 느껴지더라고요. 다음에 부산 여행 가면 저는 한번 더  가보고 싶네요.^^ 저희가 다 먹고 나올 때도 번호표를 뽑고 입구에서 기다리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저희는 6시 조금 넘어서 갔는데도 30분이나 기다렸는데 저희보다 더 늦게 오신 분들은 더 오래 기다리시는 것 같더라고요. 혹시 개미집에 가실 분들은 조금 더 일찍 가시는 걸 추천드리고 싶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우1동 1338 | 개미집 본점직영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