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 벌써 봄이 왔습니다.^^ 봄이 와서 좋기도 하지만 계절이 바뀌면 옷장 정리를 해야 하잖아요? 특히 패딩은 겨울에는 따뜻하게 입을 수 있어서 좋지만 부피가 워낙 크다 보니 다른 계절에는 자리만 차지해서 골칫덩어리! 옷걸이에 걸어놓으면 다른 계절 옷을 걸어둘 자리가 없어서 난감할 때가 한두 번이 아닙니다. 또, 패딩을 계속 옷걸이에 걸어서 보관하면 솜이 밑으로 쳐지기 때문에 될 수 있으면 걸어서 보관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하는데요. 이렇게 보관하기 까다로운 겨울 패딩!

 

 

 

스타킹만 있으면 부피를 줄여서 보관할 수 있으니 더 이상 걱정하지 마세요.^^

 

올겨울에 신었지만 발가락에 구멍이 크게 나서 더 이상 신기 어려워진 기모 레깅스! 오늘은 이 기모 레깅스를 이용하여 패딩을 보관하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레깅스가 없으시면 신축성 좋은 스타킹이나 타이즈로 하셔도 됩니다.

 

기모 레깅스 양쪽 다리 부분을 가위로 잘라주세요.

 

그다음 지퍼를 잠가주세요. 지퍼를 잠그지 않고 보관하면 모양도 틀어지고, 레깅스에 넣을 때에도 힘들어요.

 

니트 접는 방법으로 잘 접어주세요.

 

그다음 패딩을 돌돌 말아주세요.

 

돌돌 말아둔 패딩을 레깅스 안에 넣어 주세요. 처음 집어넣을 때는 레깅스가 돌돌 말려서 힘들 수 있지만 그 부분만 지나면 쉽게 들어가니 걱정하지 마세요.

 

 

 

 

짠! 부피가 큰 패딩 한 개가 기모 레깅스 안에 쏙! 들어갔습니다.

 

이제 더 부피가 큰 패딩도 보관해야겠죠? 이 패딩은 니트 접는 방법으로 접으면 레깅스에 잘 들어가지 않을 거 같아서 팔 부분만 X자로 한 다음 돌돌 말아줄 거예요.

 

분리되지 않는 모자라 같이 접어서 돌돌 말아주세요.

 

깔끔하게 돌돌 말아주신 후 기모스타킹안에 쏙 넣어주세요.^^

 

팬티 기모 레깅스 하나로 패딩 2개의 부피가 확! 줄었네요. 패딩을 접으실 때는 보관하실 공간과 길이를 생각하신 다음 그 길이에 맞춰서 패딩을 접어주시면 될 것 같아요.

 

평소 자주 쓰지 않는 여행가방에 넣어두셔도 되고, (작은 여행가방에는 어른 패딩은 4개 보관할 수 있습니다.)

 

옷장 안에 차곡차곡 쌓아서 넣어 두시거나 서랍장에 넣어서 보관하셔도 됩니다. 그런데 저렇게 레깅스 안에 보관하면 다음 겨울에는 패딩 솜이 다 죽어서 어떻게 하지? 라고 고민하시는 분들은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패딩 세탁하고 플라스틱병으로 두드려주면 솜이 다시 살아나잖아요? 똑같이 플라스틱병으로 두드려주시면 금세 숨이 살아나니 걱정 안 하셔도 돼요. 여러분들도 이번주에 겨울 패딩 정리해보시는 건 어떠세요? 옷장 안이 깔끔해진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