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간식! 떡꼬치 만들기! 


안녕하세요. 허당퐁당이 사는 지역은 주말내내 흐린데 여러분들이 사시는 지역은 날씨가 어떤지 궁금하네요. 그나저나 벌써 일요일 저녁이라니.. 주말은 언제나 금방 지나가버리네요. 신나는 주말인데도 저는 집순이인지요리레시피를 올리고 있네요.^^ 이상하게 주말만되면 왜 그렇게 입이 심심한지.. 그래서 오늘은 집밥!백선생! 떡꼬치를 만들어봤어요. 그리고 그 떡꼬치에 위에 피자치즈도 추가해봤어요.

벌써부터 군침이 돌지 않으세요? 초보들도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레시피! 지금 저랑 같이 만들어봐요.

 

* 재료 : 떡볶이떡 40개, 고추장 1스푼, 고춧가루 1스푼, 간장 1스푼, 다진마늘 2스푼, 설탕 2스푼, 케첩 2스푼, 올리고당 3스푼, 물 2 스푼, 참깨, 검정깨, 기름 + 피자치즈 (생략가능)

- 백종원레시피는 떡꼬치 20개 만드는 분량이라 저는 양념장을 배로 만들었어요. 

오늘 사용할 떡볶이떡은 시골에 계시는 부모님께서 직접 농사지으신 쌀로 만든 떡이예요. 시중에서 파는 떡과 달리 더 쫄깃쫄깃하고 맛있답니다. 냉동실에 있던 떡볶이떡을 실온에 두고 녹여주세요. 떡이 녹았으면 물에 담가놓으신 후 뜨거운물에 살짝만 데쳐주세요. (물에 담가 놓으시는 과정은 생략하셔도 상관없어요. 냉동실에 있던 떡이 아니고 말랑말랑한 떡이라면 데쳐주는 작업도 생략하시면 되요.) 살짝 데친 떡은 채반에 받쳐서 물기를 완전히 빼주세요. 그리고 나무꼬지에 꽂아주세요. 참고로 저는 나무꼬지가 없어서 나무젓가락 한개를 잘라서 사용했어요.

고추장 1스푼, 고춧가루 1스푼, 간장 1스푼, 다진마늘 2스푼, 설탕 2스푼, 케첩 2스푼, 올리고당 3스푼, 물 2 스푼을 넣고 고르게 잘 섞어서 준비해주세요.

채반에 받쳐놓았던 떡의 물기가 다 빠졌으면 후라이팬에 기름을 두르시고 떡을 구워주세요. 물기가 남아있으면 기름이 튈 수 있으니 꼭! 주의하세요. 떡을 위아래로 뒤집어가면서 구워주신후 떡이 노릇노릇해지면 떡을 채반에 받쳐주세요. 바삭하게 드시고 싶으시면 오래 구우시고 쫀득하게 드시고 싶으시면 살짝만 구우시면 되요.

 

좀 전에 만들어두었던 양념장은 작은냄비에 넣고 바글바글 끓어오를때까지 살짝만 끓여주세요.

채반에 받쳐놓았던 떡에 양념장바르고 깨소금만 솔솔 뿌려주시면 맛있는 떡꼬치 완성입니다. 완전 쉽죠?

떡볶이떡 20개는 떡꼬치를 만들고 나머지 떡에는 피자치즈를 추가해봤어요. 떡꼬치피자라고 할까요?^^ 간식대용으로 만들었는데 점심대용으로 먹게 되버렸네요. 그래도 아주 꿀 맛이었습니다. 소스가 딱! 양념치킨소스 맛이라서 양념치킨만들때 이 레시피대로 하면 될거같아요. 전에는 직화냄비로 치킨도 자주 만들어먹었는데 이사오고나서는 인덕션이라 시도를 안해봤어요. 다음에는 저랑 같이 치킨도 만들어봐요. 그럼 허당퐁당은 다른 레시피로 또! 찾아올께요.

약 2주 전에 회사건물 1층에 생긴 타꼬야끼~!!!

저번주에 한번 사먹어봤는데 맛있어서 한번 더 사먹었어요^^ 주인할머니께서 재료를 아끼시지 않는게 보이시나요? 저는 사실 타꼬야끼를 일부러 사먹을 정도로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요.  맛 본후에는 자주 먹게 될거 같더라구요.

가격은 2천원에 5개, 4천원에 11개예요~

(저번주 4천원어치 살때는 서비스로 1개 더 주셨어요^^*)

소스는 바베큐, 양념치킨, 매운맛 등 여러가지가 있었는데 제대로 보지를 못했네요.^^

11시30분 오픈이라 점심때는 손님이 별로 없고, 오후에는 학생들이 많이 기다리고 있는 모습을 몇번 봤어요. 요즘은 방학기간이라 롯데시네마에 영화보러 왔다가 사먹는 학생들이 많은거 같아요. 속에는 옥수수랑 문어가 들어있고 밀가루 반죽이 아닌쌀이라 그런지 쫀득쫀득해요. 소스랑 가쓰오부시는 보시다시피 엄청 많이 넣어주세요. 재료를 아끼시지않는 느낌이었어요.^^

여러분들도 저처럼 간식이 생각날때는 타꼬야끼 어떠세요?^^

 

대전시 서구 대덕대로 325, 스타게이트 1층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