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집 창고 안에 있던 커피포트를 다시 사용하려고 꺼냈습니다. 커피포트는 저희 아빠만 사용하시는데 제대로 세척을 안 하고 보관하셨는지 녹이 슬고 난리도 아니더라고요. 아마도 저희 집 창고가 워낙 습해서 더 그런듯싶습니다. 물로 한번 헹궜는데도 별반 차이가 나지 않네요.

 

 

 

이런! 주둥이 부분은 정말 먼지도 많이 쌓이고, 녹도 슬고 난리도 아니네요. 창고에서 꺼내 온 커피포트 상태를 보신 아빠가 그냥 버리자고 하시길래 세척해보고 그래도 지저분하면 버리자고 말씀드렸습니다. 오늘은 구연산과 식초를 이용해서 세척할 건데 혹시 커피포트 세척을 미루고 계시다면 지금 저랑 같이 하세요.^^

 

먼저 커피포트에 물을 3/4 정도 담고, 구연산을 1숟가락 정도의 양을 넣어주신 다음 끓여주세요.

 

구연산만 넣고 한번 끓여줬는데 아까 보다 깨끗해진 것처럼 보이네요.^^ 이제 물을 버려주시면 되는데 저는 구연산 물을 버리지 않고, 행주를 삶아줄 거예요.

 

행주 삶는 냄비에 구연산 물을 넣고, 베이킹소다를 1숟가락 정도의 양을 넣고 삶아주세요.

 

행주를 삶다 보면 잠시 방심하는 사이 물이 넘치고 말죠. 이럴 때는 10원짜리 동전을 2~3개 넣어주시면 넘치지 않아요.^^

 

삶은 행주는 깨끗한 물에 헹구신 후 물기를 제거해주시면 됩니다. 행주도 깨끗해졌고, 덩달아 10원짜리 동전도 깨끗해졌네요. ^^

 

 

 

행주도 깨끗이 삶아줬으니 이제 커피포트 세척을 마저 해야겠죠?^^ 창고에 너무 오래 둬서 너무 지저분하기도 하고, 찝찝하기도 해서 수세미에 주방세제를 묻혀 커피포트를 닦아내줬습니다. 평소 사용하시던 커피포트라면 이 과정은 생략하셔도 될 것 같아요.

 

커피포트를 깨끗하게 세척했으면 이제 소독을 해줘야겠죠?^^ 식초를 2숟가락 넣고, 물을 끓여주세요.

 

그다음 깨끗한 물로 여러 번 헹궈주시면 창고에 있었던 지저분한 커피포트 세척 완료입니다.^^ 커피포트 안이 정말 깨끗해졌죠?^^

 

어라? 창고에 오래 묵혀 뒀던 커피포트 맞나요? 처음 모습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정말 깨끗해졌네요.^^ 특히 주둥이 부분은 말도 안 되게 깨끗해져서 깜짝 놀랐습니다. 세척을 마친 커피포트를 보신 아빠가 너무 놀라셔서 제가 다 뿌듯했답니다. 아빠! 이제 창고에 묵혀 두지 마시고, 잘 사용하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