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날씨가 너무 덥죠? 옷이 얇아져서 다이어트를 해야 하는데 갑자기 식사량을 줄이는 게 생각보다 쉽지 않네요. 그래서 저는 식사량을 줄이지 않고, 포만감을 느끼면서 다이어트를 하는 게 좋을 것 같아 알알이 곤약이라는 것을 구매해봤습니다.

 

제가 온라인으로 구매한 알알이 곤약인데요. 처음에는 비위가 상할까 봐 걱정이 되긴 했지만 그래도 어떤 맛일지 궁금하더라고요. 더군다나 200g에 20Kcal밖에 되지 않다고 하니 다이어트에 효과도 있을 것 같아 더욱 기대가 되네요.

 

 

 

이제 알알이 곤약 밥을 지어볼게요. 먼저 평소처럼 밥통에 쌀을 씻어주세요. 여기서 평소랑 다른 한 가지는 물의 양을 평소보다 1/2 적게 넣어주셔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곤약으로 인해 밥이 질어진다고 해요. 그리고 쌀과 곤약을 1:1비율로 넣어줬습니다.

 

알알이 곤약 포장을 뜯고 채반에 놓고, 흐르는 물에 깨끗이 헹궈주세요. 포장을 뜯었더니 곤약 특유의 냄새가 확 올라와서 순간 먹을 수 있나? 싶었지만 흐르는 물에 여러 번 헹궈줬더니 냄새가 사라지더라고요.

 

이제 깨끗이 헹군 알알이 곤약을 밥통 안에 넣어주세요.

 

쌀과 섞어도 곤약이 워낙 가벼워서인지 물 위로 둥둥 뜨더라고요. 동글동글한 게 귀여워 보이는 데 맛은 어떨지... 흠.. 먹을 수는 있겠죠?^^

 

 

 

쌀과 알알이 곤약의 크기는 비슷해요. 그래서 크게 눈에 띄지는 않더라고요. 평소처럼 취사를 누르고 기다리면 알알이 곤약 밥 짓기 끝이에요.

 

드디어 완성된 알알이 곤약 밥! 곤약 넣었다고 얘기 안 하면 다른 사람들은 잘 모를 것 같은 비주얼이네요. 저희 오빠한테 밥에 곤약 넣었다는 얘기를 안 하고 줬더니 아무 말 없이 잘 먹길래 나중에 곤약 밥이라고 얘기해줬더니 오히려 저한테 거짓말하지 말라고 하면서 안 믿더라고요.^^

 

알알이 곤약을 넣어 지은 밥을 먹어보니 특유의 곤약 맛과 냄새가 나지 않아 좋고, 평소 밥맛과 똑같아서 신기하더라고요. 더구나 먹고 나니 포만감도 느껴지고, 먹은 후에는 속이 편해서 더 좋았어요. 곤약에는 식이섬유가 많이 함유되어있어 변비에도 좋다고 하던데 다이어트하시는 분들에게는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아요.  알알이 곤약을 넣을 때 물 양만 평소의 1/2만 넣고, 곤약만 깨끗이 헹궈서 넣어주면 되니깐 복잡하지도 않아서 편했어요. 저처럼 식사량을 줄이기 힘드신 분들은 알알이 곤약 밥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1. 작은흐름 2017.06.12 17:55 신고

    와! 곤약이 꼭 밥알 같아요! 이렇게 먹으면 칼로리를 확! 줄일 수 있겠어요~

    • 허당퐁당 2017.06.15 11:18 신고

      네~맛이 이상한것도 아니고 포만감도 느껴져서 좋아서 또 구매하려구요~^^

여러분~옷이 얇아지는 계절이 왔습니다. 이제 먹는 것을 좀 줄여야 한다는 생각이 드는데.. 그게 말처럼 쉽지 않죠? 그래서 저는 저녁 대용으로 변비와 미세먼지 배출에도 좋은 미역국수를 먹기로 결정했습니다. 

 

위**에서 미역국수 180g*비빔소스 1봉 세트를 쿠폰 사용해서 1,540원을 주고 구매했는데요. 저희 오빠도 같이 먹을 거라서 두 개를 만들 건데요. 이 미역국수의 편한 점은 물에 헹구지 않고, 물만 빼서 비벼서 먹으면 돼요.^^ 그럼 다이어트 한 끼로 좋은 '미역국수' 만들기 시작해볼게요.

 

● 재료 (1인분) : 미역국수 (180g), 비빔소스 1봉, 빨간파프리카 1/4개, 노란파프리카 1/4개, 당근 1/4개, 양배추 한줌, 삶은 달걀 1/2개, 참깨 조금

 

제가 시골집에 보관해뒀던 양배추 한봉을 엄마가 주셔서 가지고 왔는데요. 한 달이 지난 지금 상태가 어떨까 싶어 포장을 열어보니 역시나 그대로 보관해두는 것보다 훨씬 상태가 좋네요.^^

 

2017/04/27 - [꿀팁] - 양배추 변색되지 않고, 싱싱하게 보관하는 방법

 

 

 

미역국수에 넣은 각종 야채들을 먹기 좋게 채 썰어 준비해주세요.

 

포장돼있던 미역국수는 물기를 제거해주세요.

 

미역국수 위에 채 썰어둔 야채와 비빔소스와 삶은 달걀을 올리고, 참깨도 솔솔 뿌려주시면 먹기 좋은 미역국수 완성입니다.^^

 

 

 

오빠 거랑 제 것 이렇게 2개 완성했습니다.

 

면 색깔이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은 아니죠?^^ 하지만 각종 야채와 비빔소스를 넣어서 그런지 생각보다 맛있었어요.^^ 특히 먹기 싫다고 할 것 같았던 저희 오빠는 생각보다 맛있다며 잘 먹어서 너무 놀랐습니다. 혹시 다이어트 때문에 굶을 생각이신 분들은 미역국수 추천합니다.^^

  1. 작은흐름 2017.05.19 14:56 신고

    아아앗! 요즘 다이어트 하고 있는데 이상하게 더 찌고 있ㅜㅜ는데요! 미역국수 칼로리가 낮은가봐요! 오늘 저녁엔 이걸로 먹어봐야겠어요! 마트로 고고! ...울 동네에도 있겠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