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만에 뚝딱! 크래미 볶음밥 만들기!


안녕하세요. 오늘 월요일이라 많이 힘드셨죠? 시간이 어찌나 안가는지.. 월요일은 정말 힘든거 같아요. 그래도 어김없이 오는 퇴근시간을 생각하며 견디는거같아요. 오늘 저는 퇴근길에 들를곳이 있어서 갔다가 집에오니 시간이 벌써 8시가 넘었더라구요. 그순간 저는 고민에 빠졌답니다. 배는 고프고, 요리를 해먹자니 9시를 넘길거같고 그래서 저는 냉장고에 있는 재료들을 무작정 꺼냈습니다. 재료들을 꺼내고보니 볶음밥하기 좋은 재료들이더라구요. 그래서 5분이면 뚝딱! 만들수 있는 파기름을 이용한 크래미 볶음밥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사실 파기름을 이용하는 요리는 처음인데 어떤맛일지 궁금하네요.

* 재료 : 밥 한공기, 크래미 4개, 대파, 다진 양파, 달걀 2개, 올리브유, 소금 or 케첩

재료도 간단하죠?^^ 그 귀하디 귀한 달걀을 2개나 사용할거예요. 단백질이 필요하거든요.^^그래도 달걀가격이 9,500원으로 많이 떨어졌더라구요. 얼마전에는 만오천원이라 못사고 눈으로만 보고 지나쳤는데 저렴할때 사길 잘한듯해요. 왠지 달걀은 만원이상주고는 못사겠더라구요.

자! 그럼 이제 시작해볼까요? 제일 먼저 후라이팬을 달구신 후에 대파와 올리브유를 넣어서 파기름을 만들어주세요. 주방에 파향이 퍼지면서 벌써부터 맛있는 냄새가 나네요. 

파기름을 한쪽으로 모아놓고 나머지 한쪽에는 달걀후라이를 해주세요. 달걀 1개는 후라이로 만들고, 1개는 스크램블을 만들어주세요.

 

각각 다른팬에 하면 깔끔하겠지만 저는 후딱 만들고 싶다는 생각에 그냥 같은 팬에 했어요.

파기름쪽에 밥한공기를 넣고 고르게 볶아주세요.

한쪽에 만들어뒀던 스크램블도 고르게 같이 볶아주세요. 소금을 조금 솔솔 뿌려주세요. 짠것보단 싱거운게 나으니 조금만 뿌려주세요.

이제 거의다 완성되었어요. 크래미를 넣고 한번 더 고르게 볶아주세요. 배가 너무 고파서인지 벌써부터 침이 고이네요.

짜잔~!! 드디어 5분이면 만들수있는 볶음밥이 완성되었어요. 볶음밥위에 파슬리가루도 조금 뿌려주니 더 맛있어 보이네요. 혹시 소금간을 했는데도 싱거우시면 케첩을 뿌려서 드셔도 맛있답니다. 배가 고플때 금방 만들수있는건 역시 볶음밥인듯해요. 요리과정을 자세히 보여드려서 오랜시간이 걸린것같지만 막상 5분도 안걸렸어요.^^ 그래도 집에 밥이 딱 한공기 남아있어서 다행이었어요. 밥이 안남아있었다면 라면을 먹었을지도 모르겠네요. 파기름을 이용해서 볶음밥을 만들어본건 처음이었는데 향도 좋고, 의외로 고소한 맛도 느껴져서 신기했어요. 앞으로 요리할때는 파기름을 자주 사용해봐야겠어요. 여러분들도 지금 배가 고프신데 뭐드실지 고민이시라면 간단하게 만들수있는 볶음밥 만들어드세요. 궁합이 맞은 재료들만 사용하면 실패할 확률이 적은 요리잖아요.^^ 다음에 또 다른 레시피로 만나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