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집에 내려갔더니 엄마가 새로 구입하신 냄비가 제 눈에 들어왔습니다. 알루미늄 냄비는 코팅이 벗겨져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스테인리스 냄비를 구입하셨다고 하셨는데 제가 들어보니 냄비가 좀 무겁길래 설거지하실 때 들고 하시지 말라고 말씀드렸네요. 어깨가 아프신 엄마를 위해 효녀 노릇 좀 해볼까 싶어 스테인리스 냄비 첫 세척을 시작했습니다.^^ 스테인리스 첫 세척에는 기름, 키친타올, 베이킹소다, 식초, 구연산, 주방세제, 칫솔이 필요합니다.

 

 

 

제일 먼저 키친타올에 기름을 묻혀 냄비 구석구석을 닦아주세요. 새것이라 겉으로는 깨끗해 보였지만 역시나 닦아보니 시커먼 연마제가 묻어 나오네요.

 

키친타올로 닦이지 않는 촘촘한 채반은 칫솔에 기름을 묻혀 구멍을 닦아주세요.

 

다른 냄비와 달리 저희 엄마가 구매하신 냄비는 홈이 많더라고요. 키친타올로 닦아줘도 홈 부분은 잘 닦이지 않아 칫솔로 문질러주니 시커먼 게 계속 나오더라고요. 칫솔도 엄청 시커먼해진 거 보이시죠?

 

 

홈 부분을 칫솔로 잘 문질러줬다면 베이킹소다를 뿌리고 키친타올로 비비면서 닦아내줍니다. 그러면 시커먼 연마제가 베이킹소다에 흡착되면서 홈 부분에 있던 연마제들이 닦여서 나옵니다. 홈부분은 그냥 닦아내면 제대로 닦이지 않기 때문에 베이킹소다를 꼭! 이용해주세요.

 

이번에는 베이킹소다와 기름을 같이 넣고, 비비면서 닦아주세요.

 

그러면 시커먼 연마제들이 다 닦여 나옵니다.

 

여러 과정을 거쳤더니 홈 부분도 깨끗해졌죠?

 

하지만 몸에 해로운 연마제가 남아있을 수도 있다는 불안감에 기름을 넣고, 한번 더 닦아 봤습니다. 

 

 

다행히 묻어 나오는 게 없는 거 보니 깨끗이 닦아진 것 같습니다. 그 다음 기름 좀 닦아낼 겸 소독도 시킬 겸 식초를 넣고, 한번 더 닦아내줬습니다.

 

이제 주방세제로 냄비를 깨끗이 닦아주세요. 온수로 헹궈줘야 기름기가 제거되는 거 다들 아시죠?^^ 

 

세척한 냄비에 물을 1/3 담은 후에 구연산과 식초를 넣고, 팔팔 끓여줍니다.

 

이제 마지막으로 주방세제로 한번 더 닦아준 후 깨끗한 물로 헹궈주세요. 그 다음 물기를 제거해주세요.

 

드디어 무거운 스테인리스 냄비 세척이 끝났습니다. 예전에는 그냥 주방세제로만 닦아내고 사용했는데 이렇게 직접 시커먼 연마제가 닦여 나오는 걸 보니 지난날이 너무 후회가 되네요.^^;; 다른 스테인리스 냄비에 비해 저희 엄마가 구입하신 냄비는 홈이 많아서 닦는 데 시간이 더 오래 걸렸고, 작업과정도 까다로웠습니다. 힘은 들었지만 부모님이 깨끗한 새 냄비에 음식을 해 드신다고 생각하니 뿌듯한 마음이 크네요.^^ 여러분들도 스테인리스 냄비는 그냥 사용하시면 몸에 해롭다는 거 꼭! 명심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1. 작은흐름 2017.05.24 18:09 신고

    우와아아...저 시커먼 거 보니 정신이 확 드네요! 진짜 잘 닦아야겠군요;; 저정도일 줄은 몰랐는데 무시무시하네요ㅜㅜ

아직 4월인데 벌써 낮기온이 27~28도를 넘나드네요. 도대체 한여름에는 어떻게 살아야 할지... 벌써부터 걱정이네요. 기온이 높아질수록 음식물 쓰레기 처리하는 것도 문제인데요. 음식물 쓰레기통에 보관하면 음식물 쓰레기가 부패되어 냄새가 나고, 무작정 냉동실에 보관하면 한도 끝도 없이 쌓이게 돼버리죠.

 

 

그래서 저는 과일을 다 먹고 남는 플라스틱 용기를 이용하여 음식물 쓰레기를 관리하는데요. 준비물은 재활용 플라스틱 용기, 비닐봉지! 이렇게 딱! 두 가지만 있으면 더운 여름철에도 깔끔하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제일 먼저 플라스틱 용기에 남는 비닐봉지를 깔아주세요.

 

배수구 거름망에 있는 음식물 쓰레기를 비닐봉지 안에 버려줍니다. 음식물 쓰레기는 다 넣어주시면 돼요.

 

오늘은 음식물 쓰레기양이 많지 않네요.^^

 

 

버려야 할 음식물 쓰레기를 다 넣은 후에 비닐봉지 입구를 살짝 돌돌 말아 접어주세요.

 

그다음 플라스틱 용기를 닫아주시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냉동실에 넣어두시고, 음식물 쓰레기가 생길 때마다 플라스틱 용기에 넣은 다음 용기가 꽉! 찰 때까지 두셨다가 한 번에 버려주면 됩니다. 음식물 쓰레기양이 많이 나오는 날에는 음식물 쓰레기통에 버려서 바로 내놓지만 오늘처럼 양이 적을 때는 냉동실에 보관하는 게 가장 좋은듯합니다. 음식물 쓰레기가 나올 때마다 비닐봉지를 따로 해서 넣어두면 그 당시에는 편한데 버릴 때에 따로 보관해뒀던 음식물 쓰레기를 합치려면 번거롭더라고요. 제 기준으로는 이정도의 플라스틱용기에 보관했다 버리는 게 가장 적당하고, 냉동실 자리도 많이 차지하지 않아 더 좋더라고요. 플라스틱 용기에 보관하면 냉동실도 지저분해지지 않고, 위생적으로 더 좋으니 여러분도 플라스틱 용기를 버리지 마시고, 재활용해서 보관해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