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부모님께서는 시골에서 작은 텃밭을 가꾸시는데요. 비록 작은 텃밭이지만 계절 바뀔 때마다 오이, 배추, 무, 토마토 등 많은 채소를 수확해서 주십니다. 이번에는 양파를 수확하셨다고 보내주셨는데요. 제가 양파 모종할 때 가서 같이 심었는데 그 작았던 양파 모종이 커서 벌써 수확을 했다니 그저 신기할 따름입니다.

이사진이 양파 모종 사진인데요. 정말 작고 귀엽죠? 저도 양파 모종은 처음 봤는데 신기하더라고요. 잘 갈아둔 땅에 양파 모종을 손가락으로 꾹꾹 눌러서 심어주면 돼서 심기도 편하더라고요. 다만 쪼그려 앉아 심어서 조금 힘들었던 기억이 나네요.

 

그럼 그렇게 작았던 양파 모종이 어떻게 자랐는데 같이 보실까요?^^

구매하는 것보단 모양이 예쁘지는 않지만 부모님이 무공해로 기르셔서 먹을 때 안심이 되더라고요. 그나저나 한 박스를 보내주셨는데 며칠 방치해뒀더니 금세 양파 한 개가 썩은 것 같네요.;; 양파는 썩으면 냄새도 고약하고, 구더기도 생겨서 잘 보관하는 게 좋은데요. 직장인이다 보니 집에서 하루에 한 끼 정도 챙겨 먹기도 힘들다 보니 식재료가 많아도 걱정입니다. 특히 부모님께서 직접 기르신 거는 하나라도 썩으면 괜히 죄짓는 기분이 들면서 마음이 불편하더라고요.

그러면 하나라도 더 썩기 전에 얼른 손질해서 보관해둬야겠습니다.^^

▶ 가장 먼저 양파를 깨끗이 씻어서 물기 없이 말려주세요.

양파 껍질과 뿌리는 국 끓일 때 넣으면 좋은 거 아시죠? 껍질이랑 뿌리 쪽까지 구석구석 깨끗이 씻어주세요.  양파 껍질과 뿌리를 버리시는 분은 껍질을 벗긴 후에 씻어주시면 되겠죠?

물기가 다 제거된 거 같죠?^^ 채반에 그냥 올려뒀는데도 날이 좋아서 그런지 금방 말랐네요.

▶ 물기가 제거된 양파는 껍질, 뿌리를 벗겨서 따로 놔주세요.

 

▶ 국물용으로 사용할 껍질과 뿌리는 따로 채반에 담아서 더 말려주셔도 되고, 바로 비닐팩에 담아서 보관해주셔도 됩니다. 저는 껍질과 뿌리를 같이 사용할 거라 따로 나누지 않고, 같이 보관해뒀습니다.

▶ 이제 가장 중요한 양파를 랩으로 꽁꽁 싸주세요.

▶ 비닐랩으로 싸놓은 양파는 비닐팩에 담아서 냉장보관해주면 됩니다. 정말 간단하죠?^^

 

양파를 냉장 보관해두고, 계속 일이 생기는 바람에 양파를 한달넘게 방치해버렸네요;; 그동안 열어보지도 않았는데 상하진 않았는지 불안한 마음으로 양파를 꺼내보겠습니다.

와~!!! 냉장실에서 꺼낸 양파! 냉장보관해서 비닐팩 안에 물기는 생겼지만 육안으로 봤을 때는 걱정과 달리 여전히 싱싱하네요. 

랩을 벗겨봤습니다. 양파에 뿌리가 생겼을 뿐 양파는 싱싱해 보이네요.^^ 하지만 혹시라도 안이 썩었을 수도 있으니 양파를 반으로 갈라보겠습니다.

와~!! 역시나 양파 안도 싱싱하네요.^^ 양파를 마트에서 조금씩 구매해서 먹을 때는 썩기 전에 먹었는데 집에서 대량으로 보내주시면 어떻게 해야 할지 난감한데도 티를 못 내겠더라고요. 귀찮다는 핑계로 보내주신 박스 째로 보관해서 썩힌 적이 몇 번 있었는데 그때마다 부모님께 죄송하고, 어찌나 찜찜한지... 그 이후로는 랩에 싸서 냉장보관했더니 썩지도 않고, 싱싱하게 오래 두고 먹을 수 있어서 너무 좋더라고요.

여러분들도 지금 집에서 뒹굴고 있는 양파 있으면 얼른 손질해서 냉장보관하세요!^^ 양파 썩으면 여름에는 냄새가 더 지독한 거 아시죠?ㅠ.ㅠ

 

+ Recent posts